회원 로그인
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.
그러나,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.
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.
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
오늘방문 : 452

** 현명한 어부***

실베들 | 2019.02.06 16:26 | 조회 718

현명한 어부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멕시코로 휴가를 온 한 미국인 사업가가
해변 마을을 거닐다 부두에서 한 어부를 발견했다.
어부는 갓 잡아올린 싱싱한 참치를 손질하고 있었다.
사업가는 어부에게 얼마 동안 작업해
그렇게 많은 고기를 잡았는지 물었다.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"글쎄요.
몇 시간 정도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." 

관련 ì ´ë¯¸ì§€


"그런데 왜 좀더 작업하지 않았나요?"
어부는 너털웃음을 지었다.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"전 이만큼만 해도 제 가족이 먹고살 만큼 충분한 돈을 벌죠.
더 잡을 필요가 없습니다."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사업가적 기질이 발동한 미국인이 의아한 듯 물었다.
"그럼 당신은 남는 시간에는 뭘하고 지냅니까?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
"남는 시간에는 아이들과 놀거나,
친구들과 술도 한 잔 기울이기곤 하죠.
전 이 생활에 만족한답니다.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사업가는 웃음을 터뜨렸다.
"아, 뭐 지금은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겠지요.
전 하버드에서 MBA 과정을 마친 사업가입니다.
자, 한번 봅시다.
당신은 고기 잡는 시간을 늘려야 합니다.
조업시간이 늘이면 고기를 더 많이 잡게 될 것이고,
그러다 보면 좀 더 큰 배를 살 수 있을 겁니다.
조금 더 지나면 여러 대의 배를 소유하게 되고
선주가 되어 보다 안정적인 생활을 누리게 될 겁니다.
그리고 몇 년 지나면 아마 통조림 사업에도 뛰어들어야 할 겁니다.
사업이 확장되면 로스앤젤레스나 뉴욕 맨해튼에 저택을 짓고
성공적인 삶을 누릴수 있겠지요.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어부는 곰곰이 생각한 뒤 물었다.
"그런데 한 가지 궁금한 게 있습니다.
그렇게 되려면 얼마나 걸릴까요?"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사업가는 한참 동안 계산기를 두드렸다.
"15년이나 20년 뒤면 가능하겠군요.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
"그런데 그 다음엔 어떻게 되는 거죠?"


관련 ì ´ë¯¸ì§€

사업가는 너털웃음을 웃으며 대답했다.
"아주 현명한 지적입니다.
당신은 주식시장에 당신 회사 주식을 상장시켜
아마도 백만장자가 되겠지요.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"백만장자라굽쇼?
그리고 나서는 어떻게 될까요?"

fishermanì— ëŒ€í•œ ì ´ë¯¸ì§€ 검색결과

"글쎄요.
당신이 원한다면 퇴직을 해서 여유로운 생활을 누릴 수 있겠지요.
당신과 당신 가족들만을 위한 삶을 선택할 수 있을 겁니다.
작은 해변에 그림 같은 별장을 짓고,
당신의 노후를 만끽할 수 있다는 얘기죠."

관련 ì ´ë¯¸ì§€

"감사합니다.
그런데 죄송하지만,
제 생각에 저는 그 15년을 절약할 수 있을 것 같군요.
전 지금 그렇게 살고 있으니까요."


Mae / The Fisherman Song (We All Need Love)


    
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98개(1/5페이지)
나눔게시판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98 성모님을 노래한 아름다운 성가 바이올린 16곡 실베들 212 2020.06.23 10:54
97 빈첸시오 아 바오로회 20년01월~4월까지 활동 보고 입니다^^ 첨부파일 헬렌 323 2020.06.17 10:41
96 나는 아직 배우고 있다'/ Ancora imparo 안코라 임파로! 사진 [2] 실베들 583 2020.05.21 18:13
95 (유 머) 미친여자 3 인방 실베들 620 2020.05.19 10:39
94 탤런트 박철과 함께하는 남성 하루피정 사진 첨부파일 토마 701 2020.05.18 09:14
93 2020년 4월30일 개봉 " 김수환추기경" 어린시절 첨부파일 토마 484 2020.04.27 18:27
92 수녀님의 카톡 실베들 357 2020.04.13 13:01
91 찬미 예수님 푸른솔 101 2020.02.22 00:16
90 예수의 "DNA조사" ---과학계 충격 실베들 211 2020.02.03 16:30
89 양산 통도사 법사스님 감동 이야기 사진 실베들 532 2019.10.30 17:23
88 야당맑은연못 성당 성가대와 함께하실 지휘자 모집합니다. 보보심 646 2019.10.15 16:13
87 콜베신부는 왜 남을 위해 자신의 목숨을 내 놓았을까? 사진 실베들 530 2019.10.14 10:29
86 폴란드 고난의 상징" 검은 성모--- 세상 치유하는 어머니 되다 사진 실베들 493 2019.10.02 20:10
85 으뜸이 진리 사랑님 111 2019.09.29 19:37
84 너는 또 다른 나 사랑님 477 2019.09.28 21:40
83 행복한 삶 사랑님 109 2019.09.21 16:23
82 독도 조선영토로 표기한 김대건 신부 제작 "조선전도" 사진 실베들 488 2019.09.19 15:49
81 [도무지] 에 담긴 가슴 아픈 사연 사진 실베들 950 2019.05.21 18:02
80 예수 사형 때 올랐던 '성 계간', 300년만에 덮개 벗었다 사진 실베들 803 2019.04.29 09:22
79 故 이병철 회장의 임종 전 마지막 질문 24가지/ 정의채 신부가 답하다. 사진 실베들 1961 2019.03.25 17:41